홍보마당

보도자료

Home 홍보마당 보도자료

언론속의 대한전선입니다.

제목 대한전선, 방글라데시 ICT 교육훈련센터 구축 사업 수주 작성일 2021.06.01
첨부파일

 

 

대한전선, 방글라데시 ICT 교육훈련센터 구축 사업 수주

 

- 약 6천만 달러 규모의 대형 프로젝트로, 160곳에 ICT 교육 인프라 구축
- 후속으로 진행 예정인 204곳에 대한 추가 사업 수주 가능성 높아져
- 호반그룹으로의 인수를 계기로, 해외 인프라 사업 확장 본격화 예정

 

호반그룹으로 인수된 대한전선이 해외 인프라 개발 사업 확장에 성과를 내고 있다.


대한전선(대표이사 나형균)은 방글라데시 교육부 산하의 교육정보통계국(BANBEIS)이 발주한 ‘ICT (정보통신기술) 교육훈련센터 건립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1일 밝혔다. 약 6천만 달러 규모의 대형 프로젝트로, 160곳의 우파질라(Upazila, 우리나라의 ‘읍’에 해당)에 ICT를 전문으로 교육 및 훈련하는 센터를 건립하는 사업이다.


대한전선은 일진건설산업, 교육전문기업인 유비온과 함께 160개의 교육훈련센터를 건설하고, ICT 시스템과 기자재 구축, 교육용 콘텐츠와 e-Learning 시스템 개발 등 정보통신 교육을 위한 인프라 및 솔루션 일체를 제공한다. 전문 교사 양성을 위해 방글라데시 현지에서 100여 명의 인력을 선발해 한국으로 파견하고 교육하는 업무도 함께 진행한다. 이를 기반으로, 방글라데시에서는 향후 18만 명의 초중교 교사가 전문적인 IT 교육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프로젝트는 방글라데시의 디지털화 및 IT 강화를 위해, 수출입은행의 대외경제협력기금(EDCF)이 투입되는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이다. 전체 489곳의 우파질라에 순차적으로 진행되는데, 지난 2015년에 125곳에서 1차 사업이 진행된 바 있다. 대한전선이 전체 사업의 1/3에 해당하는 이번 사업을 수주함에 따라, 향후 진행될 잔여 204개 지역에 대한 수주 가능성이 높아졌다.
대한전선 관계자는 “정보 및 통신, 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인프라 개발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왔다”며, “교육 인프라 사업까지 수주하게 되면서, 인프라 사업 확장을 위한 경쟁력을 확보하게 됐다”고 밝혔다. 아울러, “성공적인 사업 수행을 통해, 개발도상국의 산업화 및 경제발전 지원이라는 ODA 사업 본연의 목적 달성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대한전선은 2000년대 초 해외 인프라 개발사업을 위한 전담 조직을 구성하고, 몽골, 세네갈, 말리 등 다양한 국가에서 성과를 쌓아왔다. 2021년 호반그룹으로의 인수를 계기로, 해외 인프라 사업을 더욱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사진설명)
‘방글라데시 ICT 교육훈련센터 구축사업’ 계약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5월 31일)
(우로부터 유비온 이용종 전무, 대한전선 곽대식 상무, 일진건설산업 변영남 전무, 유일엔지니어링 장영덕 사장, DB Inc. 박성욱 부장)

이전글 대한전선, 카타르에서 대규모 턴키 공사 수주하며 경쟁력 입증
다음글 대한전선, 호반그룹에서 솔루션 기업으로 새로운 미래 연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