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마당

보도자료

Home 홍보마당 보도자료

언론속의 대한전선입니다.

제목 대한전선, 전력 분야의 최고 권위 국제행사, 프랑스 ‘CIGRE 2022’ 참가 작성일 2022.08.30
첨부파일

                


전력 분야의 최고 권위 국제행사, 프랑스 ‘CIGRE 2022’ 참가 

대한전선, 해저케이블 등 전략 제품 글로벌 시장 정조준

- 나형균 사장을 필두로 기술연구소, 유럽 지사 등 주요 임직원 다수 참석
- 500kV 초고압케이블, 해저케이블, HVDC 등 주력ᆞ전략 제품 고루 선보여

대한전선이 전력 분야 최고 권위의 국제행사에 참가해 시장 확대 의지를 보였다. 

대한전선(대표이사 나형균)은 프랑스 파리에서 8월 28일부터 9월 2일까지 6일간 열리는 ‘CIGRE(시그레) Session 2022’에 참가해, 초고압 프로젝트 성과와 전략 제품 등을 선보인다고 30일에 밝혔다. 

CIGRE(국제대전력망협의회)는 1921년에 프랑스 파리에서 시작된 전력 송배전 분야의 최대 규모 국제 기구로, 전력 산업의 기술 발전을 위해 전 세계 100여 개 회원국, 1,200여 개의 기관(기업, 대학, 연구단체 등) 및 15,000명 이상의 전문가가 참여하고 있다. 2년 주기로 학술 대회와 전시회를 개최해, 최신 기술과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전력 에너지 산업의 기술 표준을 주도한다. 올해 전시회는 코로나19로 인해 4년 만에 개최된 것이다.  

대한전선은 이번 전시회에서 500kV를 포함해 다양한 전압의 초고압케이블과 해저케이블, HVDC (초고압직류송전) 등 주력 제품과 전략 제품을 고루 선보이며 참관자들의 호응을 끌었다. 500kV 초고압케이블은 현재 상용화된 가장 높은 전압의 지중 케이블로, 대한전선은 국내 최초의 상용화 기록뿐 아니라 북미 지역의 최초 기록도 보유하고 있다. 

또한 2017년에 유럽 진출을 본격화한 이후에 영국, 네덜란드, 덴마크, 스웨덴 등 다수의 유럽 국가에서 쌓아 온 수주 실적과 미국 시장에서의 성과를 공개해, 글로벌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조했다. 케이블 시공 시 안정성과 편의성을 높여 줄 수 있는 신규 장비와 제품에 대한 코너도 마련해, 엔지니어링 역량도 소개했다.  

이번 행사에는 나형균 사장을 필두로 기술연구소의 연구개발 인력, 유럽 내 법인 및 지사의 영업마케팅 인력 등이 다수 참석했다. 전력 에너지 관련 업계와 학계가 총출동하는 정보 교류의 장인 만큼, 회사의 기술력과 영업력을 동원해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시장을 확대하겠다는 전략이다. 나 사장은 29일에 진행된 CEO 포럼에 초청받아, 세계 100여 개 기업의 CEO를 만나 글로벌 에너지 동향과 기업의 중장기 방향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기도 했다. 

나형균 사장은 “대한전선은 호반그룹으로 편입된 이후 확보된 안정적 지배구조를 기반으로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행보를 계속해 오고 있다”며, “글로벌 시장에서 이미 인정받은 초고압케이블 시스템의 시장 확대와 해저케이블, HVDC 등 전략 제품의 시장 진출을 통해 지속적으로 성장동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대한전선 상반기 실적 발표, 영업이익 확대되며 실적 개선
목록